자동차보험료

코로나19 여파 이동 자제로 자동차사고 인명·재산 피해 '뚝' / YTN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YTN NEWS 작성일20-06-07 00:00 조회21회 댓글0건

본문



코로나19 여파로 사람들이 외출과 이동을 자제하면서 자동차사고 인명·재산 피해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.

지난달 5대 주요 손해보험사의 자동차 보험료 수입에서 보험금 지급액 비율인 이른바 손해율은 78.4%에서 82%로 잠정 집계됐습니다.

1년 전과 비교하면 회사별로 6%에서 13.6%포인트 낮아졌습니다.

이런 현상은 중위권 손보사에서도 나타나, 흥국화재, 하나 손해보험 모두 4월 손해율이 10%포인트 넘는 감소 폭을 나타냈습니다.

최근 몇 년 새 계속된 손해율 상승세가 멈추고 하락으로 반전한 건 코로나로 외출과 이동을 자제한 결과라는 분석이 나옵니다.

업계 관계자는 또 코로나 감염을 우려해 가벼운 사고에 병원 치료를 기피하는 사회 분위기도 영향을 미친 것 같다고 덧붙였습니다.

▶ 기사 원문 : https://www.ytn.co.kr/_ln/0102_202006...
▶ 제보 안내 : http://goo.gl/gEvsAL, 모바일앱, social@ytn.co.kr, #2424

▣ YTN 유튜브 채널 구독 : http://goo.gl/Ytb5SZ

ⓒ YTN &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Total 38건 1 페이지
게시물 검색
Copyright © www.myfk.or.kr. All rights reserved.  Contact : help@oxmail.xyz